본문으로 바로가기


비트맵(래스터)

글자 형태를 점들의 조합으로 저장해 둡니다. 일정한 크기로만 출력할 때, 즉 글꼴의 크기를 변경할 필요가 없을 때 사용되는 형태입니다. 예를 들면 사인보드나 휴대폰 액정화면 등에 사용되는 글꼴이 비트맵에 속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벡터

자유롭게 크기를 변경시킬 수 있도록 고안된 것으로 글자 형태를 여러 개의 직선으로 표현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실제 표현되는 것은 곡선 형태라 하더라도 이것을 여러 개의 직선으로 표현하다 보니 데이터량이 많고 속도가 느리다고 할 수 있습니다. 

TTF와 OTF는 벡터방식의 글꼴입니다.



TTF와 OTF 

TTF (True Type Font)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가 어도비에 대항하기 위해 제작한 트루타입 글꼴은 직선 데이터와 곡선 데이터를 함께 사용하여 글꼴의 정보를 저장하는 것입니다. 벡터 글꼴에 비해 데이터량이 많이 줄게 되므로 구현 속도도 빠르기 때문에 일반 문서작업에 많이 이용됩니다.


OTF(Open Type Font)

TTF 방식을 보유한 마이크로소프트와 PS(Post Script) 방식의 기술을 보유한 어도비(Adobe)가 제휴하여 제정한 글꼴의 형태입니다. 윈도우즈에서는 TTF가 쓰이고 전문 출력 시스템에는 PS가 쓰이는 등 분야가 나뉘어 있는데, 다양한 플랫폼에서 공통으로 사용되는 글꼴 형식의 표준을 만들고자 하는 목적을 가지고 있습니다. 다양한 언어를 표기하기 위한 글자 형태를 수용하기 쉽게 하고, 폰트 데이터를 보호하고, 크기를 대폭 축소하는 등의 특징을 가지며 그래픽 디자인에 주로 이용 됩니다.


<이미지 출처 : 폰트릭스>


글씨를 키우고 줄이고 할 때, 트루타입(TTF)은 글자 모서리 부분​의 컴퓨터 계산을 2차원으로 하며, 오픈타입(OTF)은 3차원으로 합니다. 그래서 오픈타입은 고해상도에서 선명한 글자체를 얻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점 때문에, 트루타입은 처리속도나 파일의 크기가 작고, 오픈타입은 파일이 크고 속도는 좀 느려집니다.



EOT(Embedded OpenType)

웹상에서 사용되는 서체 파일로 IE 전용입니다. 티스토리 블로그에서도 EOT를 적용할 수 있습니다. 특수한 알고리즘으로 압축되어 있으며, 원래 서체 파일로 되돌릴 수 없다고 합니다. 웹표준 버전으로는 WOFF(Web Open Font Format)가 있습니다. 



글꼴에 여러 가지 형식이 존재하는 것은 이처럼 표현 형식도 다르고, 형식을 고안한 주체도 다르기 때문입니다. 오픈타입 글꼴이 그나마 통합된 표준으로서 자리잡을 가능성은 가지고 있습니다만, 아직은 기존 영역(TTF와 PS)의 구분이 강하게 작용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보창고 > 컴퓨터 모바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애플 계정삭제하는 방법  (0) 2018.07.20
글자크기 PT와 PX  (0) 2018.07.10
폰트 TTF와 OTF 란  (0) 2018.06.28
포토샵에서 JFIF, PNG 열기  (0) 2018.06.24
게임하는데 어지럽다면.. 3D 멀미  (0) 2018.06.15
노치 디자인이란  (0) 2018.06.10
애플 계정 ID 변경하기  (0) 2018.06.02
윈도우 32비트 64비트 차이  (0) 2018.05.21
단말기자급제에 대해 알아보기  (0) 2018.05.14